영원한 동행
영원한 동행
  • mytwelve
  • 승인 2019.11.27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은 뛸듯이 기쁘다가도 내일은 깊은 수렁과 우울에

빠지는 것이 우리의 삶이다.

그러므로 우리는 주께서 나같은 자를 아들, 딸로 불러주셨고

사명자로 세우셨으며 끝까지 함께 하신다는 사실을 

결코 잊지 말아야 한다.

‘내가 아버지께 구하겠으니 그가 또 다른 보혜사를 너희에게 주사 영원토록 너희와 함께 있게 하리니.’(요 14:16)
 


그림묵상 김민석(Kim.miru)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